2015년 2월 11일에 개봉한 영국 스파이 킹스맨을 소개하고자 한다.

젠틀하고 매너 있는 영국신사 스파이를 다룬 영화! 영화 자체에서 매너의 격이 느껴진다.

그럼 품격있고 매너있는 스파이!  킹스맨에 한번 빠져 보자.


극중 줄거리


킹스맨 베테랑 비밀요원 해리(콜린 퍼스)는 예전 비밀 작전 수행 중 동료의 희생으로 살았고 가슴에 빚을 묻어둔채 살아간다. 그러던 어느 날 죽은 동료의 아들에게 찾아가 킹스맨입단을 권유한다.


죽은 동료의 아들은 에그시. 에그시는 영리하고 체조대회 우승도 했지만 불우한 가정으로 인해 피폐한 삶을 살아갔지만, 해리를 통해 킹스맨 입단을 위한 훈련 및 테스트를 거치게 된다.


한편, 해리는 자신의 죽은 동료 랜슬롯을 죽인 범죄조직을 추적하기 시작하며, 그 결과 발렌타인(사무엘L 잭슨)이 일을 꾸미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된다. 발렌타인은 이상기후에 많으며 연구한 결과, 인간들이 문제인 것을 확인하며 그들은 통제하려고 음모를 꾸미는 것이었다.


발렌타인의 음모를 막으려는 비밀요원인 해리는 백인 우월주의 종교집단에서 혈투 후 죽게 된다.


킹스맨 훈련을 받고 있는 에그시는 진정한 킹스맨으로 탄생하며, 위험에 빠진 세계를 구할 것인가? 베테랑 비밀요원인 해리가 풀지 모한 발렌타인의 음모.. 에그시가 저지할수 있을 것인가? 에그시의 활약이 기대된다.



등장인물들



해리(콜린퍼스)


에그시(태런 에저튼)


발렌타인(사무엘L.잭슨)


멀린(마크 스트롱)




영화 리뷰


킹스맨이라는 영국신사의 품격을 지키며 스파이활동을 하는 것에 매우 흥미롭다. 내용도 내용이지만 이 영화의 액션 씬이 이 영화의 하이라이트가 아닌가 생각된다.

해리(콜린 퍼스)가 “Manners maketh man"라는 대사를 나오며 건달들과 해리가 싸우는 장면이 인상적이었고, 발렌타인의 함정에 빠진 백인우월주의 종교단체에서의 혈투하는 장면이 인상적이었다. 이 두 액션 씬이 킹스맨의 품격 있고 절제된 모습을 가장 잘 전달하는 것이 아닐까 싶다.

블로그 이미지

대파라오 소통박사

대파라오입니다~ 우리같이 소통해요~ 댓글과 공감은 사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