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대파라오입니다!

오늘은 곱창의 맛집 선상곱창* 막창 집에 방문하였습니다.

이곳은 소곱창 모듬이 유명하지만 오늘은 친구와 국물 있는 음식 땡겨서 반주도 할겸! 올만에 방문도 할겸! 겸사겸사 왔죠~


이동근의 선산 곱창집입니다.

주차장도 넓어서 주차하는 것도 쉽겠네요 하하!

그럼 한번 들어가 볼까요?



이동근의 선산곱창의 위치는 대구 달서구 월배로 212입니다.

이동근의 선산곱창의 영업시간은 매일 00:00 - 24:00입니다.


메뉴를 보시죠!

여기는 소곱창전골이 유명하다고 하니 이것을 빠뜨릴 수 는 없겠죠?

소곱창 전골 2인분을 선택합니다.

소곱창은 2인분 18,000원입니다.


저희가 기다릴 필요 없이 바로 세팅되네요 하하!


이렇게 말이죠!

곱창이 끓기 전에 소주 한잔 마시고 시작해야죠! 하하!


요렇게 보글보글 끓으면? 어떻게 해야되죠?

야채와 고기를 먹기 좋게 나눠 짤라야죠~

술한잔 한잔 오며가며~~ 이젠 어떻게해야될까~요~


한국인들의 후식타임이 있죠!

볶음밥 2인분을 시킵니다~ 깔끔하게 비벼 먹고 가시죠~


맛나게 비벼졌네요~

그럼 볶음밥도 우걱우걱 짭짭~~

오늘도 든든하게 밥한끼도 먹고! 그리고 반주 한잔 걸치기 딱 좋네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 달서구 상인동 1396 | 이동근선산곱창막창 직영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대파라오 소통박사

대파라오입니다~ 우리같이 소통해요~ 댓글과 공감은 사랑입니다~

안녕하세요! 대파라오입니다!


오늘은 신월성동 쪽에서 소주한잔 걸칠 수있는 장소에 방문하였습니다.


김작가의 이중생활이라는 곳인데요! 가게 간판 자체도 은밀한 느낌이네요! 하하!


친구놈이 이곳에 전골이 그렇게 맛있다고 하는데 대파라오가 직접 먹어봐야지 알죠! 먹기 전까지는 인정하지 않겠다하니 오늘 당장 여기를 데리고 가더군요!


맨날 끌려다니는 대파라오.. 친구한테 더 믿어보는 걸로 하죠! 하하!


김작가의 이중생활은 대구 달서구 조암로 29에 위치해 있습니다.


인근에 공원도 있고 건물중 갬성느낌도 살짝 있는 곳이 바로 이곳이죠.


김작가의 이중생활의 영업시간은 매일 18:00 - 04:00입니다.


바로 이곳 김작가의 이중생활입니다!


일층에 테이블 두 개 정도 있고 2층에 앉아서 술을 마실 수 있는 구조로 되어 있네요!


1층에 자리가 가득 찼던터라.. 대파라오의 일행은 2층으로 올라가게 되었죠! 마치 다라방에 올라가서 몰래 술을 마시려고 하는 느낌이네요!


친구가 후쿠오카식 삼겹대창나베와 오믈렛이 맛있다고 추천해줘서 2개와 소주를 주문했죠!


삼겹대창나베는 간단하게 말하면 대창전골인거죠! 사실 전골하면 빨간 전골을 떠올렸는데 하얀 전골이라고 하니 새롭네요! 하하!


메뉴가 너무 많아서 저희가 주문한 음식만 찍어보았습니다.


대창과 삼겹찰 그리고 각종 야채들로 구성된 나베전골!

뽀얀 국물에 매료될 것같은 이 느낌적인 느낌! 기대됩니다! 그리고 얼큰이 국물로도 만들 수있다니 빨리 한입하고 싶네요!


명란 계란 방석.. 그냥 오믈렛이아닌가라고 생각이 들었네요. 그런데 스페니쉬 오므렛? 스페니쉬 오믈렛은 머 다른가요? 하하! 김작가의 이중생활! 이집 말도 재미있네요! 그래도 가격이 한푼 두푼하는 것도 아닌데 이에 걸맞은 음식이 나오지 않을 까요? 괜시리 기대해봅니다.


후쿠오카식 삼겹대창나베는 28,000원입니다.


명란계란방석은 17,000원입니다.


저기 저희가 주문한 음식들이 있군요!

기대 만발입니다! 하하!


먼저 첫번째 음식인 삼겹대창나베입니다.


두부와 곱창들 삼겹살 및 야채들이 푸짐하게 들어있네요! 너무 많이 들어 있어서 조금만 육수가 끓어도 육수가 계속 넘쳤습니다!


이런이런 흐르는 육수들이 너무 아깝네요! 하하!


뽀얀 국물은 시원한 국물 맛이 일품이구요! 대창은 알맞게 잘 익혀져 나왔던 것이라 안심하고 먹었습니다! 통통한 대창들! 


이와같은 맛있는 안주에는 역시 참소주 한잔이겠지요! 친구들과 즐겁게 한잔 한잔씩 입으로 들어가네요! 껄껄!!


스페니쉬의 오믈렛을 재해석했다는 그 오믈렛입니다! 일단 크기가 미쳤네요! 넓적하면서도 통통한게... 계란을 몇개를 썼는지는 모르겟지만 크기가 

장난 아닙니다! 거기에다 명란젓갈까지 올라와져있는데 얼른 한입먹고 싶네요!


오믈렛의 맛은 폭신폭신하고 명란를 살짝 묻혀서 먹으니 맛이 배가 되네요! 그냥 케찹 찍어먹는 것보다 더 맛나네요 하하! 최곱니다!


이렇게 맛나는 음식들을 먹다보니 결국 3명이서 소주 5병을 까버리고 말았네요... 맛있으면 다 먹고보니 이거 주체가 안되네요! 하하!


오늘도 즐겁게 쇠주한잔 당길 수 있는 좋은 곳을 발견해서 행복하네요! 

블로그 이미지

대파라오 소통박사

대파라오입니다~ 우리같이 소통해요~ 댓글과 공감은 사랑입니다~